“극한직업 주연배우들 모두에게 치킨 CF 들어왔지만 모두 거절했다”

이하 영화 극한직업 스틸컷

배우 진선규가 “영화 ‘극한직업’ 배우들이 치킨 CF를 전부 거절했다”고 전했다.

2일 오전 10시 40분 방송된 JTBC ‘방구석1열’은 영화 ‘극한직업’ 특집으로 꾸며졌다. ‘극한직업’을 연출한 이병헌 감독과 제작자 김성환 대표를 비롯해 코미디 연기로 완벽한 변신을 이뤄낸 배우 진선규가 출연했다.

이날 주성철 기자는 이병헌 감독에 대해 “‘과속 스캔들’,‘써니’,‘타짜-신의 손’의 각색에 참여했을 때부터 이미 충무로에서는 탁월한 시나리오 작가로 유명했다”고 언급하였다.

민규동 감독은 공감을 표하며 “이병헌 감독은 ‘극한직업’을 통해 한국 관객의 자랑 같은 존재가 됐다”고 평가했다.

진선규는 ‘극한직업’ 속 제 6의 멤버로 활약(?)한 ‘수원왕갈비치킨’에 얽힌 에피소드를 얘기하며 “사실 주연 배우들 모두에게 치킨 CF 제의가 들어왔다. ‘극한직업’은 소상공인을 대표하는 영화이기 때문에 배우들끼리 브랜드를 홍보하는 CF는 거절하자고 약속해 모두 거절했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