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년’ 동안 식물인간이었는데 갑자기 임신, 출산하게 된 여성

2031931-1kyqj2mvy7-1-1587551256
2031931-cats-5-1587551257
2031931-133f01918b85a-1587551258

미국 CBS 등 현지 언론의 보도에 따르면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한 의료센터에 입원 중이던 여성 환자는 2018년 12월 29일, 식물인간 상태에서 제왕절개를 통해 아이를 출산했습니다.

오래 전 물에 빠지는 사고를 당하고 식물인간이 된 상태로 14년 동안 누워만 있었던 이 여성이 임신했다는 것 입니다.

현지 경찰은 이 여성이 몇 개월 전 식물인간 상태서 성폭행을 당한 것으로 보고 사건을 조사하기 시작했습니다.

의료센터 관계자는 “병원 내 누구도 이 환자가 임신했다는 것을 알지 못했다. 그러다 출산일이 임박하고 여성이 약간의 신음 소리를 내기 시작했으며, 얼마 뒤 임신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의식이 거의 없는 상태로 누워있었기에 성폭행에 저항할 수 없었을 것이며 심지어 자신이 임신했다는 사실 역시 알릴 수 없었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해당 의료센터 측은 이 사건 이후로 남성 직원들의 여성환자 입원실 출입을 통제하고 있다고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