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고기’ 먹으러 온 손님 손 핥으면서 애교부리는 강아지

8g8u5nc7bzrjfel113y3
f54i584vgotbv2l9h9e2
gof3037i7dj3lk41en9w
r3u64ie66gb55im66a0m

자신의 운명도 모른 채 지나가는 사람들에게 꼬리를 흔들며 애교를 부리는 강아지의 사진이 공개돼 많은 사람을 안타깝게 하고 있다고 전해집니다.

지난 13일(현지 시간) 중국 최대소셜네트워크 서비스 웨이보에는 개고기를 파는 식당 앞에 전시된 강아지의 사진이 공개되었습니다

이 식당은 자신들이 파는 개고기 요리에 사용되는 강아지들이 신선하고 건강하다는 것을 증명하기 위해 살아있는 강아지들을 문 앞에 전시해놓았다고 합니다

철창에 갇힌 노랑 털이 덥수룩한 황구 한 마리는 유난히 애교가 많아 지나가는 사람들을 보며 꼬리를 흔들곤 했습니다.

개고기를 먹으러 온 한 손님이 다가왔을 때도 똑같았았습니다. 자신을 바라보는 사람의 정체를 알지 못한 채 꼬리를 흔들고 혓바닥으로 손을 핥으며 애교를 부리는 모습이 보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