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 자주 마시면 시력에 영향 미친다?”

기사와 관련없는 자료

일상에서 벗어나 퇴근 후 저녁을 한가롭고 활기차게 책임져주는 존재는 ‘술’이라 말할 수 있다.

하지만 무심코 즐기던 술이 ‘시력’에 영향을 준다는 경각심을 가져야 한다.

알코올은 체내에서 다양한 몸속 변화를 일으키며 그 중 ‘간’은 한의학에서 ‘눈의 장기’라 불릴만큼 가깝다.

알코올은 간에 큰 영향을 미치며 지방간과 같은 질병을 일으키기도 한다. 지방간의 가장 큰 원인은 술인데 장기간 음주는 영양결핍을 낳고 간세포에 지방을 축적하기 때문이다.

기사와 관련없는 자료

지방간이 생기면 각종 대사증후군과 시력의 감퇴까지 일어날 수 있다. 지방간이 생기면 간 기능이 떨어지고 간에 열감이 발생하는 ‘간염’증상이 악화되기 시작해 눈이 뻑뻑함,피로감을 느끼게되며 시력이 감퇴하는 증상까지 동반될 수 있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김유진 기자 ky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