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생충 ‘다송이’, 정현준 “역사적인 순간 현준이도 함께했다”

영화 ‘기생충'(감독 봉준호)의 다송이 배우 정현준이 아카데미 시상식의 영예를 함께 나눴습니다.

정현준 모친은 10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기생충’ 오스카 최고작품상 수상, 역사적인 순간! 현준이도 함께했습니다”라며 “‘기생충’ 아카데미 4관왕. 최고작품상 감독상 국제장편영화상 각본상 영광입니다. 감동입니다. 다송이, 정현준”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습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정현준이 이날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 TV 생중계를 지켜 본 가운데, 작품상을 수상하자 환한 미소를 지으며 기쁨을 나누는 모습이 담겨있어 눈길을 끌고있습니다.

한편 정현준은 ‘기생충’에서 박사장(이선균 분)의 둘째 아들 ‘다송’ 역을 맡아 활약했습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