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들이 서울와서 전통과 현대의 조화로운 모습에 홀리는 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