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 2회차’ 아기 ‘팔베개+다리 꼬기’ 자세 취해 엄마 아빠 박장대소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kv79825vcn9z719u2na3.jpg 입니다.
afamily

“인생 2회차 제대로 즐겨볼까?”

태어나자마자 너무나도 편한 모습으로 엄마·아빠를 기쁘게 한 아기가 있다고 전해진다.

지난 21일 베트남 매체 ‘어패밀리(afamily)’는 자신의 탄생을 스스로 축하하는(?) 신생아를 사진으로 소개하였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갓 태어난 아기가 팔을 뒤로 올려 팔베개를 한 채 눈을 감고 있다. 또한 한쪽 다리는 세우고 또 다른 한쪽 다리는 꼰, 일명 ‘사장님 자세’를 하고 있었다.

보통 아기들이 태어나면 엄마 배속과 갑자기 달라진 환경에 무서움을 느낀다고 하는데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doq3m42pzckss50009r3.jpg 입니다.
afamily

이에 속싸개로 감싸주어서 자궁 속에 있는 듯한 편안한 느낌을 주면 무서움도 줄고 스트레스도 감소시키는 효과가 있다고 한다.

하지만 이 아기는 방금 태어났는데도 속싸개 없이 편안한 모습이다.

누리꾼들은 “자신이 금수저인 사실을 알고 있는 거 아니냐”, “뱃속에서 엄마에게 자세를 배운 걸까” 등의 의견을 전하기도 했다.

성인 못지않은 자세로 인생 2회차를 맞이한 듯한 아기의 모습에 주변 의료진과 엄마·아빠 모두 함박웃음을 터뜨렸다는 후문이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c002014350.jpg 입니다.
기사와관련없는사진/클립아트코리아

태어나자마자 완벽 적응해버린 아기가 앞으로 건강하게 자라길 많은 이들의 응원이 쏟아지고 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