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여친를 못 잊겠다고 600억 줄 테니 이혼해달라는 남편

454646

연인 또는 배우자가 “예전에 만났던 구여친(구남친)을 못 잊겠다”며 헤어져달라고 하면 당신은 어떻게 하겠습니까? 대신 헤어져 주면 600억원을 준다고 합니다.

이는 거액 위자료를 주고받은 실화입니다.

‘아바타’, ‘타이타닉’, ‘터미네이터’로 국내에도 유명한 캐나다의 제임스 카메론(James Cameron) 감독은 지난 1991년 배우 린다 해밀턴(Linda Hamilton)과 연인 사이로 발전했습니다.

20190206170507971bpyl

린다 해밀턴은 카메론의 작품 ‘터미네이터’에서 주인공 사라 코너를 맡아 열연한 배우입니다.

린다와 한창 연애 중이던 1997년, 카메론 감독은 ‘타이타닉’을 찍기 시작습니다.

1997년 카메론 감독과 린다는 7년 동안의 연애 끝에 결혼식을 올렸습니다.

하지만 두 사람의 결혼은 오래가지 못했습니다. . 카메론 감독이 수지를 잊지 못했기 때문입니다.

카메론 감독은 결혼 생활 2년 만인 1999년 린다에게 5,000만 달러, 우리 돈으로 약 600억원이라는 위자료를 건네고 헤어진 뒤 2000년 곧바로 수지 에이미스와 환승 결혼을 했습니다.

“600억원 줄게, 환승하게 해줘”

만약 위 상황이 당신의 상황이라면? 당신은 가능합니까?